어디에서나 바로가기 기능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. 주메뉴 이동은 알트 키 플러스 1 키이고, 부메뉴 이동은 알트 키 플러스 2 키이고, 본문 이동은 알트 키 플러스 3 키입니다. 알트 키 플러스 J 키는 일반모드와 텍스트모드로 전환합니다.

현재위치
  1. HOME
  2. >고객센터
  3. > 행사 및 보도자료

본문 영역

LH, IoT기반의 스마트 우편함 시범사업 추진 상세보기

작성자: 관리자 분류: 보도 추천: 0조회: 289

LH, IoT기반의 스마트 우편함 시범사업 추진
현장 집배원의 방문횟수 축소로 근무여건 개선

(서울 = 국제뉴스)박종진 기자 = LH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융합하여 거주자 개인정보 보호, 현장 집배원의 근무부담 경감, 중소기업기술 지원을 위해 우정사업본부, ㈜브이컴과 함께 IoT기반의 ‘스마트 우편함 시범사업’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.
기존 개방형 우편함은 우편물 분실·훼손, 개인정보 유출, 광고성 전단지 투입 및 등기우편물 배달 불가 등 여러 문제점이 노출되었다. 이를 해소하기 위해 LH와 우정사업본부가 협력하여 수도권 지역 중 LH가 건설하는 약 1000세대 규모의 아파트 단지에 스마트 우편함 시범사업을 추진하기로 한 것이다.
 IoT 기반의 스마트 우편함은 인터넷, 통신 기능이 연결되어 있는 무인 택배 함과 유사한 전자식 우편함으로, 집배원 등 지정(등록)된 사람만 우편물을 넣을 수 있고 거주자는 본인 우편함의 우편물만을 찾아갈 수 있다.


이러한 스마트 우편함 보급이 본격적으로 확산되면 낮 시간 집을 비워야 하는 맞벌이 부부·1인 가구 증가에 따른 불편을 해소할 수 있고, 거주자 부재 시 등기우편 3회 방문이 의무화되어 있는 현장 집배원들의 근로시간도 획기적으로 단축(일평균 1~2시간)될 수 있을 것으로 본다.
사물인터넷(IoT)은 4차 산업혁명의 First Mover 분야이다.
이번 시범사업으로 아이디어를 제품화한 중소기업은 스마트 우편함 실증을 통한 성능 향상을 도모할 수 있고, 우정사업본부는 집배원의 편익 분석이 가능하다.
LH는 Test-Bed를 지원하면서 거주자 사용실태 분석 등에 이용할 수 있어 스마트 우편함 사업은 민·관·공이 상생하는 동반성장의 좋은 협력모델이 될 전망이다.
또한, 이 기술이 국내에 상용화되면 스마트시티 건설의 IT 분야 요소기술에 포함되어 해외시장 진출 효과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.
박상우 LH사장은 “이번에 추진하는 스마트 우편함 시범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우편업무 효율화로 현장 집배원 과로사 방지, 거주자의 편리성 증대는 물론, 해외수출 기술력 확보 등 중요한 의미를 담고 있다.” 며 “시범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긴밀하게 협업해 나갈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

원본보기 : http://www.gukjenews.com/news/articleView.html?idxno=815389

등록일:
마지막 수정일:
목록

윗 글에 대한 댓글 등록

댓글등록

윗 글에 대한 댓글(총 댓글수:0)

등록된 댓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.